경주경찰서, 보안자문협의회 협업 탈북민들에게 마스크 나눔

경주경찰서(서장 박찬영)

이동훈 기자

작성 2020.07.05 11:11 수정 2020.07.05 11:11

탈북민들에게 마스크 나눔


경주경찰서(서장 박찬영)에서는, ′20. 7. 2.(목) 코로나19 바이러스의 감염예방관련 각종 지원으로부터 소외되어 있는 관내 탈북민들을 돕기 위해 보안자문협의회와 협업, 마스크 1,800장을 지원했다. 



마스크를 전해 받은 탈북민 A씨는 “탈북민들 대부분 몸이 불편한 사람이 많은데 마스크를 이렇게 직접 나누어 주어서 너무 고맙다.” 며 진정어린 감사를 표했다.


공석돈 보안자문협의회장은 “마스크 지원을 통해 코로나 19 감염 예방 및 탈북민 생계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경주경찰서에서는 코로나19 발생 이후 어려운 탈북민들을 돕기 위해 보안자문협의회와 함께 ‘손세정제, 마스크, 쌀’ 등을 지원해 오고 있다.

 


Copyrights ⓒ KBN방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동훈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사회안전.학교폭력예방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