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서,‘ 교통사고 줄이기 범시민 캠페인’실시

문경경찰서(서장 변인수)

이동훈 기자

작성 2020.06.29 17:39 수정 2020.06.29 17:39
교통사고 줄이기 범시민 캠페인


문경경찰서(서장 변인수)는 29일 문경경찰서 경찰발전협의회(회장 류찬모)와 ‘이륜차 안전운전 교통문화 만들기 캠페인’을 진행했다. 시민의 자발적 참여와 관계기관 협조를 통해 이륜차의 안전운행을 촉구하는 등 성숙한 교통문화 정착을 도모하겠다는 의지다.


이날 점촌동 문화의 거리에서 변인수 경찰서장은 경찰발전협의회와 협업하여 이륜차 안전모 미착용, 신호위반 등 교통법규 위반행위를 현장에서 계도하고, 교통안전 전단지를 배부하는 등 홍보활동을 펼쳤다. 



류찬모 회장은 “교통사고를 줄이기 위해서는 시민들의 안전의식이 있어야만 가능한 일”이라며 “이륜차를 운행할 때는 안전모를 착용하는 등 안전운전에 힘써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문경경찰서는 이륜차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전 경찰력을 동원해 이륜차 현장 계도 홍보활동을 펼치는 등 다각적인 안전대책을 추진하고 있다. 

  


변인수 서장은 “행복한 문경을 위해 이륜차 운전자 안전을 지킬 수 있도록 단속뿐만 아니라 홍보활동을 적극적으로 펼쳐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문경경찰서에 따르면 올해 문경에서 6명이 교통사고로 목숨을 잃었는데, 이 가운데 4명이 오토바이 등 이륜차 운전자였다.

 


Copyrights ⓒ KBN방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동훈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사회안전.학교폭력예방신문